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닫기

기사

“비트코인, 美 규제 가능성···생태계 커져야 안전”

“비트코인, 美 규제 가능성···생태계 커져야 안전”

최근 가상자산(암호화폐) 비트코인이 금과 은을 대체하는 안전자산으로 부상한 상황 속 미국 정부의 규제가 이어질 수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채권 대신 가상자산 투자가 이어질 시 미국 정부가 견제에 나설 것이라는 관측이다. 미국 정부의 가상자산 규제를 막기 위해서는 월가의 큰손들이 대거 시장에 참여해야 한다는 주장도 나왔다. ‘유대인 경제사’ 저자인 홍익희 전 세종대학교 교수는 27일 서울 영등포구 전경련회관에서 개최된 ‘디지털 경제시
“분산원장 플랫폼, ESG 발맞춰 환경 친화적이어야”

“분산원장 플랫폼, ESG 발맞춰 환경 친화적이어야”

거세지는 ESG 경영 흐름에 발맞추기 위해 각 비즈니스의 근간이 되는 분산원장 플랫폼 역시 친환경적으로 바뀌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1·2세대 블록체인으로 불리는 기존 분산원장 서비스의 한계를 극복하고 낮은 에너지 소비와 전송 비용, 높은 거래 속도 등을 강화해야 한다는 지적이다. 27일 서울 영등포구 전경련회관에서 열린 ‘디지털 경제시대 블록체인 비즈니스 포럼’에서 ‘블록체인 비즈니스 모델의 혁신’을 주제로 발표한 앨리스 김
“디지털 법정화폐, 가상자산 대중화 이끌 것”

“디지털 법정화폐, 가상자산 대중화 이끌 것”

최근 블록체인 생태계 활성화와 함께 디지털 법정화폐 등장이 논의되고 있는 가운데, 디지털 법정화폐의 등장이 가상자산의 대중화를 이끌 것이란 분석이 나왔다. 다만 국내에선 유독 규제로 인해 블록체인 생태계 활성화가 더디다는 지적이 나온다. 박성준 동국대학교 블록체인연구센터장이자 앤드어스체인 대표는 27일 서울 영등포구 전경련회관에서 개최된 ‘디지털 경제시대 블록체인 비즈니스 포럼’에서 우리가 블록체인을 해야만 하는 이유와 비
“NFT, 디파이 담보자산 활용 가능···생태계 확대 될 것”

“NFT, 디파이 담보자산 활용 가능···생태계 확대 될 것”

1년 새 대체불가능한토큰(NFT) 시장이 급속도로 확대된 가운데 디파이의 담보자산으로 활용, 디파이 생태계 확대에 긍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이장우 한양대학교 글로벌기업가센터 교수는 27일 서울 영등포구 전경련회관에서 개최된 ‘디지털 경제시대 블록체인 비즈니스 포럼’에서 ‘가상자산의 새로운 세계, NFT’라는 주제로 세션 발표를 진행했다. 우선 이 교수는 NFT가 메타버스에서 경제활동의 매개체, 경제
“메타버스, 성장 기대감 높아···충분한 체험 필요”

“메타버스, 성장 기대감 높아···충분한 체험 필요”

최근 NFT(대체불가능토큰)의 성장세와 함께 메타버스가 차세대 서비스로 각광받고 있다. 이미 게임산업을 비롯한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는 사례가 적지 않다. 다만 아직까지 메타버스는 과도기적 상황으로 향후 명확한 로드맵과 목표점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왔다. 최화인 금융감독원 블록체인 발전포럼 자문위원이자 야놀자 사외이사는 27일 서울 영등포구 전경련회관에서 개최된 ‘디지털 경제시대 블록체인 비즈니스 포럼’에서 메타버스의 활

후원

  • 금융위원회 로고
  • 서울특별시 로고
  • 뉴스웨이 로고
  • 한국블록체인협회 로고
  • 한국블록체인기업진흥협회 로고

후원기업

  • 동국대학교 로고
  • 한양대학교 로고
  • 현대자동차 로고
  • LG전자 로고
  • 포스코 로고
  • 효성 로고
  • 한국조선해양 로고
  • 현대모비스 로고
  • GS 로고
  • GS칼텍스 로고
  • 금호산업 로고
  • 삼성생명 로고
  • 삼성화재 로고
  • 미래에셋생명 로고
  • DB손해보험 로고
  • 한화손해보험 로고
  • 업비트 로고
  • 빗썸 로고
  • 헤데라 로고
  • 코인어스 로고
  • 베리스토어 로고
  • 베리스토어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