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BTC 검색결과 [총 274건]

'불확실성 해소'·나스닥과 '디커플링', '반등 성공'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의 금리 발표 이후 불확실성 해소와 연이은 금리 인상에 대한 투자자들의 내성으로 코인 시장이 반등하는 모습을 보였다. 리플이 20% 넘는 상승세를 이어간 것을 필두로 비트코인(BTC)과 이더리움(ETH) 등 대다수의 코인들이 반등에 성공했다.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와의 소송에서 연이어 리플에게 유리한 정황들이 발표된 데 이어 리플 담당 변호사 스튜어트 알더로티가 승소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낸 것이 큰 기대감

\'불확실성 해소\'·나스닥과 \'디커플링\', \'반등 성공\'

BTC 1만9천 무너져···탈환 위해 안간힘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이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가 0.75%p 금리 인상을 발표하며 코인이 잠시 하락하는 듯 했지만, 오후 저가 매수세 유입으로 코인이 다시 반등하기 시작했다. 불확실성이 사라지며 투자자들이 도리어 저가매수의 기회를 노린 것이다. 연준의 금리 인상 발표와 함께 3%의 하락률을 보이던 비트코인(BTC)과 함께 각각 6%의 하락을 보이던 이더리움(ETH)과 리플(XRP)도 오후들어 급격한 거래량 상승을 보이며 반등에 성공했

BTC 1만9천 무너져···탈환 위해 안간힘

미국령 푸에르토리코 온라인 은행, USDC 계좌 입금 서비스 출시

온라인 은행 FV 은행이 스테이블코인 USDC를 미국 계좌에 직접 입금할 수 있는 서비스 출시를 시작했다. FV 은행은 22일 성명을 통해 은행 계좌에 USDC를 직접 입금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발표했다. FV 은행 이용자들은 자유롭게 USDC를 FV 은행 계좌에 입금할 수 있으며 계좌에 임급된 USDC는 자동으로 미국 달러로 환전된다. 이 패러다임은 기존 국제 송금의 개념을 바꾸는 방법으로, FV 은행 이용자들은 USDC를

미국령 푸에르토리코 온라인 은행, USDC 계좌 입금 서비스 출시

FOMC 앞두고 '관망세'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의 공개시장위원회(FOMC) 눈 앞에 두고 금리 인상이 불가피하다는 예측이 시장을 지배하며 코인 시장은 오늘도 반등에 실패했다. "비관적인 거시 경제 위험 속에 금리 결정 후 움직인다"는 의견이 주를 이루며 관망세가 시장을 지배한 탓이다. 시장의 하락 속에 리플(XRP)이 저항선으로 평가되던 516원대를 돌파하며 상승을 보였다. 리플과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재판의 약식판결 브리핑 내용이 공개되며 리플의 소송

FOMC 앞두고 \'관망세\'

美 콜로라도주, 암호화폐로 세금 받는다

미국 콜로라도 주가 암호화폐를 통한 세금 납부를 허용키로 했다. 제러드 폴리스 콜로라도 주지사는 21일 덴버에서 열린 주 행사 연설에서 "콜로라도 주 내에서 암호화폐를 통한 세금 납부를 시행할 것이다"고 발표했다. 이제 콜로라도 주에 위치한 기업과 주민들은 개인 소득세, 사업 소득세, 판매 및 사용세, 원천 징수세, 퇴직 세 및 소비세 유류세를 포함한 각종 세금을 암호화폐로 납부할 수 있다. 블룸버그 텍스가 21일 발표한 세금 납부로 수용되는 암

美 콜로라도주, 암호화폐로 세금 받는다

FOMC 결과 지켜보자···BTC 반등 실패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의 공개시장위원회(FOMC) 회의를 앞두고 금리인상이 불가피하다는 예측이 주를 이루며 비트코인(BTC)을 비롯한 대부분의 코인들이 반등하지 못하는 힘든 장세를 이어나갔다. 실질적 물가지수'로 해석되는 8월 '근원 소비자물가지수(CCPI - Core Consumer Price Index)'가 전월대비 0.4% 상승하며 많은 투자자들이 불가피한 금리인상을 예측에 따른 '안전 자산' 선호 현상을 보인 것이 코인 시장에 악영향을 미치고 있다. 많

FOMC 결과 지켜보자···BTC 반등 실패

투자자들 안전자산 선호에···美 국채↑ 코인↓

'강달러'에 기반한 '안전 자산' 선호 현상에 코인 시장이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다. 코인텔레그래프는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의 금리 인상에 따라 투자자들이 변동성이 낮은 자산을 찾아 떠나는 움직임이 활성화되며 미국 국채가 크게 상승, 암호화폐가 하락하고 있다고 20일 보도했다. 실제로 투자자들의 안전자산 선호 현상은 높은 달러 지수와 함께 미국 국채 수익률에서 반영되고 있다. 9월 19일 미국 1년 만기 국채의 수익률은 3.78%를 기록하며 2002년

투자자들 안전자산 선호에···美 국채↑ 코인↓

"비트코인, 1만 2000달러 하락 가능성 有" -골드만삭스

골드만삭스가 거시 경제 위험에 따라 비트코인(BTC)이 1만 2000달러까지 추락할 수 있다는 가능성을 제기했다. 골드만삭스의 경제 연구팀은 다수의 보고서를 통해 최근 높은 인플레이션에 따른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의 급격한 금리 인상이 미칠 미국 증시, 비트코인의 급락 가능성을 19일 제기했다. 골드만삭스의 경제 분석가 얀 핫지우스는 보고서를 통해 연준의 금리인상이 기존 예상치를 벗어나 9월 0.75%, 11월 0.5%가 될 것이라 제시했다. 이는 골드

"비트코인, 1만 2000달러 하락 가능성 有" -골드만삭스

중국과 비트코인의 '질긴' 인연, 과연 그 미래는?

# 중국, 암호화폐 전면 금지에도 '이변'을 연출하다 중국 정부의 전면적인 암호화폐 금지 정책에도 중국이 암호화폐와의 '끊어지지 않는' 인연을 이어가고 있다. 블록체인 분석 플랫폼 체이널리시스(Chainalysis)가 16일 발표한 보고서 '2022 글로벌 암호화폐 채택지수'에 따르면 중국은 암호화폐 채택률 10위를 차지했다. 지난해 6월, 중국 정부는 암호화폐 거래소, 채굴장들에 대한 전면적인 폐쇄 조치를 감행했다. 사실상 '암호화폐 금지'를 선언한 것이다. 중

중국과 비트코인의 \'질긴\' 인연, 과연 그 미래는?

이더리움 PoS 전환 성공에도 매크로 위험에 코인시장 '횡보세'

이더리움이 지분증명(PoS) 체인 병합에 성공한 호재 가운데서도 코인 시장은 횡보세를 이어갔다. 뉴스가 가격 그래프에 선반영된다는 투자 시장의 특성에 따라 호재는 지난 주 상승장에 반영된 반면, 매크로 위험이 산재한 가운데 추가 호재가 부족하다는 해석에 무게가 실리면서 하락하는 모양새다. 특히 14일 밤 발표된 미국 생산자물가지수(PPI)가 전월대비 0.1% 하락하자 코인 시장은 소폭 반등했을 뿐, 높은 근원 소비자물가지수(CCPI - Core

이더리움 PoS 전환 성공에도 매크로 위험에 코인시장 \'횡보세\'

마이클 세일러 "비트코인 채굴에 관한 프레임, 모두 거짓이다"

마이클 세일러가 비트코인(BTC) 채굴의 에너지 효율성과 친환경성을 강조하며 채굴에 대해 발표된 일반적인 정보들이 '거짓'이라고 주장하고 나섰다. 세일러는 15일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비트코인 채굴에 대한 장문의 글을 게재, "비트코인 채굴과 환경 파괴를 관련짓는 정보들은 모두 거짓 선전"이라 서술했다. 비트코인은 작업증명(PoW) 운영으로 소모되는 막대한 전력 소비량과 그에 따른 화석연료 배출이 ESG와 부합하지 않는다는 이유

마이클 세일러 "비트코인 채굴에 관한 프레임, 모두 거짓이다"

美 재무부, 또다시 월렛 동결 제재···"대상은 이란혁명수비대"

미국 재무부가 이란 정부 소속 혁명수비대와 관계가 있는 것으로 추정되는 비트코인 주소에 거래를 동결하는 제재를 가했다. 미국 재무부 산하 해외자산통제국(OFAC)은 15일 공식 성명을 통해 "랜섬웨어 활동을 포함해 악의적인 사이버 행위를 통해 암호화폐 획득을 취한 월렛을 블랙리스트에 추가, 동결 제제를 가한다"고 발표했다. OFAC가 자산 동결 제제를 가한 월렛은 개인 10개, 법인 2개에 속한 올렛 총 12개이다. OFAC는 해당 월렛들이 이

美 재무부, 또다시 월렛 동결 제재···"대상은 이란혁명수비대"